«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Archives
Today
214
Total
4,504,453
관리 메뉴

레몬박기자의 카메라여행

광안대교 야경을 보며 랍스타를 즐기는 이맛 본문

맛집 멋집 유명한집

광안대교 야경을 보며 랍스타를 즐기는 이맛

사용자 레몬박기자 2010. 12. 11. 11:40


오늘은 아주 비싼 음식 한 가지를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얼마 전에 우리 둘째와 데이트를 했답니다. 중딩인 울 딸, 요즘 좀 부녀간에 대화도 뜸하고 그래서 광안리에 데이트를 나갔죠, 뭘 먹을까 물어보니 피자도 괜찮다고 해서 광안리에 피자를 잘하는 집으로 갔습니다. 그런데 그 집 메뉴에 랍스타가 있더군요. 피자와 랍스타 그리고 스테이크가 이 집의 주 특기입니다. 예전에 우리 아이들과 몇 번 들렀던 곳인데 울 둘째는 기억을 못하더군요, 메뉴를 시키려고 하는데 이 녀석 계속 랍스타를 보고 있습니다. ㅎㅎ 그래서 간 만에 간 크게 한 번 투자했습니다. 랍스타를 시켜줬죠, 울 딸 눈이 휘둥그레지며 그 때부터 분위기가 달라지더니 이런 저런 이야기를 쏟아놓는 것이 아닙니까 제 비상금은 좀 많이 날아갔지만 정말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광안대교의 야경을 보면서 즐기는 랍스타의 맛 환상적이더군요,






여길 찾은 때가 11월 부산국제불꽃 축제를 며칠 앞둔 때였습니다.
광안대교에서 레이저 테스트를 하는데. 그 불빛도 상당히 매력적이더군요.





먼저 빵과 샐러드 그리고 스프가 나옵니다. 흠 먹음직 하죠? 노이즈가 좀 보이는 것을 이해하세요. ㅎ






파스타도 하나 같이 시켰습니다. 정말 맛있더군요. 제 딸이 감탄을 하며 다 먹어버렸습니다.






이 놈이 랍스타입니다. 이렇게 하나를 둘로 나누어 나오는데, 한쪽만 먹어도 배가 부르더군요.
맛은? ㅎㅎ 먹어보심 압니다. 대게나 새우와는 다른 좀 특별한 맛이 나더군요.





랍스타의 속살입니다. 첨엔 웬 떡복이인가 했습니다. ㅎㅎ





광안대교의 야경을 보며 랍스타의 맛을 즐긴 음식점입니다. "WHO"라는 곳인데 광안리 해변 한 가운데에 있습니다.
전 여기서 불꽃 축제 당일에 맛있는 스테이크를 먹으며 불꽃축제를 구경하려고 했는데
울 가족들의 비협조로 인해 뜻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내년에는 꼭 먹으며 보고야 말 것입니다.
불꽃 축제 할 때는 이곳 옥상을 개방해서 불꽃 축제를 아주 가까이서 감상하실 수 있답니다.

즐건 주말되시길 바랍니다. 하나님의 축복이 여러분에 가득 넘치시길 기원드립니다.



6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