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91
Total
4,645,474
관리 메뉴

레몬박기자의 카메라여행

부산여행, 사진으로 찾아가는 부산의 오래된 마을 금정마을의 풍경 본문

박기자 취재수첩

부산여행, 사진으로 찾아가는 부산의 오래된 마을 금정마을의 풍경

레몬박기자 2017. 9. 28. 22:05

부산의 오래된 마을, 추억이 서려 있는 금정마을



부산에는 오래된 마을이 참 많이 있다.
옛날 다 쓰러져 가는 쓰레트 지붕에 블록 담벼락 그리고 낡은 유리창과 이끼가 피어 있는 골목길
버려진 공터에 피어나는 잡초 그리고 녹쓴 철망, 그 위에 피어나는 수세미꽃, 흙담길..
이런 마을은 대부분 재개발 해도 별 소득이 나질 않는 그런 곳이다.
그래서 남겨진 것이다. 이런 걸 아이러니라 해야 하나?
돈이 되지 않으니 추억이 남겨진다. 그런데 추억의 가치는 얼마나 될까?
옛 추억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금정마을의 풍경



골목길좁은 골목길 보이지 않는 수천만번의 발자국

골목길_금정마을 블록으로 쌓은 담벼락 불에 그을린 듯 검게 그슬린 자국

수세미꽃 내버려진 공터에 피어나는 수세미꽃

쓰레트지붕낡은 쓰레트 지붕과 철거도 하지 못하는 작은 아파트

철조망버려진 공터에 텃밭을 일구고

대문 금방이라도 무너질 것 같은 담벼락, 굳게 잠겨 있는 철대문

점집 절인지 집인지, 그렇게 길은 산으로 올라가고

흙담길 흙담길 따라 오르는 자 내려오는 자

빨간 새집 대나무 숲에 놓은 빨간 새집




왜 이런 곳에 사람사는 냄새가 날까?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