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101
Total
4,766,121
관리 메뉴

공감과 파장

거제도 섬여행, 저녁 노을에 잠긴 산달섬의 풍경 본문

국내여행

거제도 섬여행, 저녁 노을에 잠긴 산달섬의 풍경

레몬박기자의 레몬박기자 2015. 5. 14. 07:13

반응형

거제도 섬여행, 저녁노을에 잠긴 산달섬 그리고 작은 교회가 있는 풍경




해거름에 슬며서 바다는 더욱 깊은 색으로 화장을 하고
기자는 너무 아쉬운 마음에 교회 앞 해변에 몸을 담그며 여름의 즐거움을 누렸다.
바다속에는 굴이 가득하여 자연산 굴을 즉석에서 먹었는데 그 맛이 기가막힌다. 
여름의 아름다운 추억을 갖게 한 산달교회의 십자가가 저녁의 분위기에 맞춰 고즈녁한
아름다움을 발한다. 전도사님 더욱 열심히 목회 잘하세요. 그렇게 기도했다. 


산달교회_산달섬산달섬을 지키는 산달교회

산달섬_거제도산달교회 앞에 있는 작은 해수욕장

산달섬_거제도맑고 아름다운 거제도 산달섬의 풍경

산달섬_거제도산달섬의 아름답고 평화로운 모습



석양에 물든 섬의 풍경은 환상적이었다.
노을빛으로 불들어가는 선착장에 서서 배를 기다리며
노을에 잠기는 추억을 담았다. 다시 말하지만 아래의 사진은 달이 아니다. 


저녁노을_산달섬_거제도 노을에 잠기는 산달섬 풍경

저녁노을_산달섬_태양서산에 지는 햇님의 모습



이 노을빛을 살려 인물 사진을 담았다. 스트로브 빛을 최대한 억제하며, 또한 역광에서 인물을 
살려야하는데, 노을이 지는 시간이 얼마되지 않기에 연습하기도 어려운 시점이지만 그런대로 
마음에 드는 사진을 뽑았다. 

저녁노을_산달섬_츠자노을을 배경으로 한 컷

노을_산달섬_여인노을을 배경으로 선 여인의 모습

산달섬_노을전도사님과 함께



올 때와 갈 때의 일행이 달라졌다. 
미녀들과 함께 다시 부산까지 장시간을 여행한다는 것은 
산달섬을 두고 떠나야 하는 아쉬움을 즐거움으로 변하게 한다. ㅎㅎㅎ 


산달섬_노을_배거제도로 돌아가는 여객선 안에서

여인_배_산달섬아쉬운 눈길로 산달섬을 바라보는 여인의 눈길



잘 있어~~ 
내일도 고생해야할 동지들에게 조금은 미안한 마음으로 
아쉬운 작별을 고한다. 


거제도 섬여행, 차를 타고 산달섬을 가다
거제도 산달섬 폐교를 리모델링 하기 위해 자원봉사 온 청년들
거제도 섬여행, 거제도 산달섬 여행기 두번째
거제도 섬여행, 산달섬 여행기 첫번째





by 레몬박기자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