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38
Total
4,726,817
관리 메뉴

공감과 파장

더불어민주당 이 시점에서 안철수가 그리운 이유 본문

오늘의 이슈

더불어민주당 이 시점에서 안철수가 그리운 이유

레몬박기자의 레몬박기자 2021. 5. 12. 21:31

반응형

더불어민주당만 그렇겠나? 정치를 한다는 인간군상들이 모인 곳이 다 그렇지. 

그래도 국민의힘보다는 민주당에 모인 사람들이 좀 더 낫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갖는 것은 

문재인 대통령이 국정을 정말 훌륭하게 잘 이끌어줘서

코로나19 시국에도 K 방역으로 우리나라의 국격이 높아진 것은 물로

경제도 코로나19 이전으로 회복되는 등 4년 사이 우리나라는 완전 선진국에 들어섰기 때문이다. 

이전에는 설마 우리가 했던 것이, 이제는 한류가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일만큼 우리 스스로를 보는 눈이 달라졌다. 

우리가 선진국이라는 사실을 실감하고 있으며, 이는 누구도 부인하지 않는 현실이 되었다. 

 

 

그런데 대통령의 지지율에 힘입어 잘 나가던 민주당이 최근 엄청나게 삐걱대고 있다. 

180석이라는 국민의 지지를 업고 있음에도 그들은 어찌된 셈인지 개혁과제를 제대로 해내지 않고 미적거리고 있었다. 

처음에는 이러는 이유가 있겠지 하면서 참아왔던 국민들이 최근 민주당의 실체를 접하곤 아연실색하고 있다. 

이들은 국민의 염원은 아랑곳하지 않고 그저 자기들 헤게모니 싸움에 선을 넘고 있었던 것이다. 

떡 줄 사람은 생각도 않는데 그저 김치국부터 마시며, 하라는 건 하지 않고 뻘짓만 하고 있는 민주당을 보고 

국민들은 이렇게 말한다.

 

"그 놈이 그 놈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이전 민주당 대권후보가 되기까지 정말 파란만장했다. 

김종인에 안철수에 .. 정말 삐걱대는 정도를 넘어 배가 부서지지 않을까 걱정했다. 

그런데 이 때 구국의 영웅이 나타났다. 

바로 안철수가 뛰쳐나간 것이다. 혼자가 아니라 안에서 분탕질 치던 인간들 개혁 의지가 없는 인간들 

죄다 데리고 나가줬다. 그 덕에 민주당이 홀가분해졌고, 성향이 뚜렷해졌다. 

그들은 하나하나 전사가 되었고, 마침내 선거에서 승리했다. 

이 여세를 몰아 그 다음 선거에는 무려 180석이라는 엄청난 승리를 일궜다. 

 

하지만 이 승리는 민주당의 승리가 아니다. 국민의 염원이었다. 

 

 

 

140여석으로는 야당의 발목잡기와 그들의 노련한 난장질을 당해내기 힘들다는 판단에 

이번에 제대로 개혁해보라는 의미에서 180석을 만들어준 것이다. 

국민들의 지지를 믿고 대차게 밀어붙여 보라는 의미였다. 

 

 

 

그런데 민주당은 배부른 돼지로 변신하고 있었다. 

개혁을 해야 할 때 그들은 엄중하게 지켜보고만 있었고 

또 그들의 동지가 피투성이 되어 싸우고 있는데 뒷짐지고 바라만 보고 있었다. 

나의 동지이지만 잠재적인 나의 적이라는 아주 얕은 생각을 하고 있는 인간들 

너희들의 그런 얄팍함을 국민들이 모를 줄 알았냐? 이 모지리들아~

 

 

 

국민들이 하라는 개혁은 하지 않고 니들끼리 모여서 헤게모니 싸움이나 하고 자빠져 있으니 

국민들이 이렇게 말하는 것이다. "정치하는 놈들은 그 놈이 그 놈이다." 

국민의 명령을 따르지 않았으니 니들이 스스로 발등을 찍은 것이다. 

 

 

 

이 낙연씨 이제 다시 당신이 구국의 영웅이 될 차례요. 

개혁에 미적거리며 엄중하게 그저 바라만 보고 있는 아이들 싹다 데리고 나가주시오. 

당신이 안철수만 못한 것이 무엇이 있오? 

안철수가 했듯이 이낙연도 충분히 민주당의 군살을 뺄 수 있다고 보오. 

 

 

 

 

민주당 내에서 별 지분이 없기에 어떻게 하든 지지세력 얻으려고 뻘짓을 다하고 있는거 힘들지 않소? 

해봐야 당신이 차기 대선 후보가 되기는 이미 글러 먹었소. 

다 델꼬 나가서 당신이 거기서 왕노릇 하시고, 차기 대선 후보로 나서보시오. 

너무 엄중하게 생각할 거 없어요. 엄중하게 생각만 하다가 그 꼴 난 거 아니요? 

 

by 레몬박기자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