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공감과 파장

부산여행,시간이 정지된 곳 황령산 물만골의 풍경 본문

국내여행

부산여행,시간이 정지된 곳 황령산 물만골의 풍경

레몬박기자의 레몬박기자 2014. 11. 23. 22:16

반응형

 

부산 여행 중 빼놓을 수 없는 곳이 바로 황령산이다.

이곳에 봉수대가 있어서 어릴 때 단골 소풍과 견학지역이기도 했다.

그 때는 정말 이 산이 그렇게 높을 수가 없었는데 이제는 정상까지 길이 잘 닦여 있다.

산 정상에 오르면 부산의 아름다운 풍경이 사방으로 한 눈에 들어온다.

오랜만에 황령산 정상에 올랐다.

 

 

 

KT황령산중계소 황령산 정상에서 만나는 KT 중계소, 이곳에 KT연수원이 있다.

 

 

 

대연동 KBS 방송국 뒤편으로 해서 황령산 정상에 올라

내려갈 때는 산 반대편 연산동쪽으로 내려가면 물만골이라고 하는 아주 오래된 동네가 나온다.

바로 황령산 정상을 내려서면 바로 만나게 되는 동네이다.

물만골에 들어서는 순간 내 시계가 70년에 멈춰선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정말 내 어렸을 때, 초등학교에 다닐 그 때 추억의 현장이 눈 앞에 펼쳐진다.

마치 타임머신을 타고 다시 그 옛날로 돌아간 느낌 ...

 

 

 

 

물만골1쓰레트 지붕과 블록으로 지은 집. 그리고 마당에 놓여진 평상

 

물만골_정겨움 그 평상에 두 아낙이 담소를 나누고 있다. 정겨움이 묻어난 풍경..

 

물만골_블록담 금방이라도 무너질 것 같은 담벼락, 세월의 흔적이 고스란히 묻어있다.

 

물만골_절 물만골 한 가운데 자리잡은 절 공덕사

 

공덕사_내부공덕사 내부의 풍경..우리가 흔히 보아왔던 절의 풍경과는 사뭇 다르다.

 

물만골_빨래 햇살 잘 드는 곳에서 말리는 빨래

 

 

물만골_연등 연등이 걸려 있는 집, 점집일까 아님 불심이 강한 신도가 사는 집일까?

 

물만골_문집은 작고, 문은 잠겨 있지만 집앞에 둔 화초들이 주인을 기다리고 있다.

 

물만골_골목길 산위로 이어진 골목길..저 위에는 또 누가 살려나?

 

 

 

물만골_계단 지중해 어느 마을에 온 듯한 느낌..

 

물만골_담배가게 향수를 자극하는 담배가게 그리고 그 아래로 부산이 바라보고 있다.

 

 

 

사람 사는 세상은 사람의 냄새가 난다.

물만골에서 그 사람의 냄새에 내 추억에 잠자고 있는 시간을 찾았다.

여기가 바로 부산의 시간이 멈춘곳..바로 물만골이다. 

 

 

 





by 레몬박기자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