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공감과 파장

통도사 극락암 벚꽃이 피니 여기가 극락이로구나 본문

국내여행

통도사 극락암 벚꽃이 피니 여기가 극락이로구나

레몬박기자의 레몬박기자 2021. 4. 2. 10:59

반응형

양산에 벚꽃이 만발하다. 벚꽃이 만발할 때 가장 아름다운 곳 중 하나가 통도사 극락암. 

벚꽃이 만개한 통도사 극락암을 찾았다. 

 

 

극락암 입구에 주차를 하고 내려서면 보이는 벚꽃나무 이곳을 봄빛으로 가득 채워준다. 

 

그리고 그 옆에 보이는 구름다리와 작은 연못 그리고 그곳을 지키는 또 한그루의 벚꽃나무 

 

클로즈업 해보면 저 다리가 극락으로 통하는 다리처럼 느껴진다. 

 

극락암 여지문 

봄빛에 반짝이는 여지문 

 

봄빛에도 들뜨지 않고 차분히 자신을 성찰하는 극락암 

 

극락전 

 

극락전 중 개인적으로 이곳을 제일 좋아한다.

저기 평상에 앉아 있으면 어릴 때 시골집 평상에 앉아 봄햇살을 즐기던 어린 때가 떠오른다.

얼굴을 스치는 봄바람, 맑은 하늘, 그리고 비워지는 마음 

 

극락교 

 

절을 한 바퀴 다 돌고 나면 다시 이곳으로 돌아온다. 

저 다리를 극락교라고 부르지 않을까? 

봄빛이 참 좋다. 

 

by 레몬박기자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