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35
Total
4,645,418
관리 메뉴

레몬박기자의 카메라여행

통영여행 구가네펜션에서 묵은 하룻밤의 추억 본문

맛집 멋집 유명한집

통영여행 구가네펜션에서 묵은 하룻밤의 추억

레몬박기자 2020. 5. 9. 11:00


이번 연휴 저희 부부는 우리 아이들이 마련해준 통영 구가네 펜션에서 지냈습니다. 

아쉽게도 당일 아내가 조기퇴근이 되지 않아 저녁 6시에 출발하다보니 밤 늦게 펜션에 도착하였는데, 좀 더 일찍 도착했으면 어땠을까 정말 아쉬움이 많이 남더군요. 그만큼 펜션이 좋았습니다. 



아침 펜션에서 내려다본 풍경입니다. 

통영 앞바다가 예쁘게 펼쳐져 있는 멋진 뷰, 신선한 바닷바람이 기분을 상쾌하게 해주더군요. 



펜션에는 입구 쪽에 주차장이 있고, 또 이렇게 숙소 입구에도 주차를 할 수 있도록 되어 있어서 참 편했습니다. 



그리고 통나무로 되어 있구요. 저희는 밤에 도착해서 보니 이렇게 멋진 곳이라는 걸 제대로 알지 못했습니다. 



들어오는 입구에 욕실겸 화장실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 공간이 상당히 넓습니다. 

4인 가족들이 함께 샤워해도 충분한 공간입니다. 

그리고 인테리어가 고급지구요. 냄새도 좋아요. 



딸이 예약을 하고 난 뒤 우리에게 카톡으로 실내 사진을 보내주었는데 

보면서 이건 사진빨일 거야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사진 빨이 아닙니다. 정말 아늑하고 따뜻하고 편안하고 깨끗합니다. 



방은 원룸으로 되어 있는데 벽에는 대형 TV가 있고, 에어컨과 작은 냉장고  그 옆에 아주 넓은 침대가 놓여 있습니다. 

그 옆에는 취사를 할 수 있는 바가 위치해 있구요. 이 구조가 넘 좋더군요. 

나중에 원룸 형태로 집을 꾸밀 것 같으면 이런 식으로 하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난방이 너무 잘 되어 있어서 나중에는 덥더군요. 그래서 보일러를 끄고 창문을 열었습니다. 

가장 좋은 것은 방안 냄새입니다. 

편백나무인지 은은한 나무 향이 너무 멋지게 풍기는데 그냥 힐링이 되더군요. 



그리고 큰 창을 열면 베란다가 이렇게 붙어 있습니다. 

아침에 여기서 따뜻한 차를 끓여 앉아서 먼 바다를 보고 있으니 이건 정말 신선놀음입니다. 

사랑하는 사람 곁에 두고 함께 있으니 더 좋더군요. 



펜션 마당에는 포토죤도 있고 아이들이 놀 수 있는 놀이터도 있고

바다를 감상할 수 있는 편안한 소파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놀이터 앞에 있는 방갈로 같은 것이 바로 소파입니다. 

저 안에 들어가 누워 있으니 잠이 스르르 ㅎㅎ 잠 들뻔 했습니다. 

 


늦은 밤에 도착해서 하룻밤 이렇게 묵고 떠나려니 넘 아쉽더군요. 

좀 더 일찍 왔으면 함께 동네 산책도 하고, 또 여기서 10분 거리에 이마트가 있습니다. 

필요한 물건도 사면서 쇼핑도 하고 좀 더 재밌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을텐데 .. 

많은 아쉬움을 남기며 떠나는 구가네 펜션입니다. 

아참 이곳 찾아오실 분을 위해 주소 남깁니다. 


구가네펜션 ☞ 경상남도 통영시 광도면 덕포리 237  ☎연락처  010-5234-4871 


예약하시면 사장님께서 통영여행 정보를 아주 꼼꼼하게 챙겨서 보내주십니다. 



by 레몬박기자 


0 Comments
댓글쓰기 폼